"나 다시 돌아갈래!"

망가진 추억.
이 보다 처절한 절규 들어보지 못했어.